NEWS
  • NEWS
  • Media
  • NEWS

    Media

    [아크로팬] 피터 풀데 소장, 대만 최고 권위 학술상 수상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APCTP
    comment comment 0건   ViewHit 5,596   DateDate 05-01-01 12:00

    본문

    아시아 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피터 풀데(Peter Fulde) 소장(포스텍 물리학과 석학교수)이 대만의 국가과학위원회(National Science Council, NSC)가 수여하는 대만의 최고 권위의 학술상인 2009 청밍 투 상(Tsungming Tu Award)을 수상했다. 피터 풀데 소장은 독일 드레스덴(Dresden)의 막스플랑크-복잡계 물리연구소(MPI-PKS)의 초대 소장이자 아태이론물리센터의 현 소장으로서 고체물리 분야의 세계적 업적 뿐 아니라 아태지역의 물리학 공동연구 및 국제협력 제고에 크게 공헌한 공로로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대만 국가과학위원회는 4일(수), 국립대만대학교(National Taiwan University)에서 시상식을 갖고 피터 풀데 아태이론물리센터 소장에게 상장과 상금 75,000 달러(한화 약 9,000만 원)를 수여했다. 청밍 투 상은 대만과 독일 양국의 미래 연구 협력을 증진시키기 위해 대만의 국가과학위원회와 독일의 알렉산더 폰 훔볼트 재단(The Alexander von Humboldt Foundation, AvH)에 의해 2006년에 설립된 상이다. 상은 대만 의학과학계의 선두주자인 투 총밍(杜聰明) 박사의 이름을 따 명명되었다. 세계적인 연구 성과를 발굴함으로써 국가 과학기술 발전을 증진시키기 위한 상으로, 국제적인 명성의 외국 과학자들에게 주어진다. 대만 국가과학위원회의 루오 촹 리(Luo-Chuang Lee) 장관은 “풀데 소장이 세계 기초과학 발전에 있어서 주목할 만한 공헌과 뛰어난 업적을 이룩한 공로가 인정되었다”고 전했다. 이번 수상을 통해 아태이론물리센터의 아태지역 위상제고와 대만 과학계와의 국제협력이 증진이 기대된다.

    Comments list

    There are no registered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