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NEWS
  • Media
  • NEWS

    Media

    [뉴시스] 아태이론물리센터 피터 풀데 소장, 대만 최고 권위 학술상 수상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APCTP
    comment comment 0건   ViewHit 5,507   DateDate 05-01-01 12:00

    본문

    【포항=뉴시스】강진구 기자 = 아시아 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는 피터 풀데(Peter Fulde.포스텍 물리학과 석학교수)소장이 대만의 국가과학위원회(National Science Council, NSC)가 수여하는 대만의 최고 권위의 학술상 2009 청밍 투 상(Tsungming Tu Award)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피터 풀데 소장은 독일 드레스덴(Dresden)의 막스플랑크-복잡계 물리연구소(MPI-PKS)의 초대 소장이자 아태이론물리센터의 현 소장이다. 피터 폴데 소장은 고체물리 분야의 세계적 업적 뿐 아니라 아태지역의 물리학 공동연구 및 국제협력 제고에 크게 공헌한 공로로 이번에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만 국가과학위원회는 4일 국립대만대학교(National Taiwan University)에서 시상식을 갖고 피터 풀데 아태이론물리센터 소장에게 상장과 상금 7만5000달러(한화 9000만원상당)를 수여했다. 청밍 투 상(Tsungming Tu Award)은 대만과 독일 양국의 미래 연구 협력을 증진시키기 위해 대만의 국가과학위원회와 독일의 알렉산더 폰 훔볼트 재단(The Alexander von Humboldt Foundation, AvH)에 의해 2006년에 설립된 상이다. 대만 의학과학계의 선두주자인 투총밍(杜聰明) 박사의 이름을 따 명명됐다. 세계적인 연구 성과를 발굴함으로써 국가 과학기술 발전을 증진하기 위한 상으로 국제적인 명성의 외국 과학자들에게 주어진다. 이번 수상을 통해 아태이론물리센터의 아태지역 위상제고는 물론 대만 과학계와의 국제협력 증진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만 국가과학위원회의 루오 촹 리(Luo-Chuang Lee) 장관은 “풀데 소장이 세계 기초과학 발전에 있어서 주목할 만한 공헌과 뛰어난 업적을 이룩한 공로가 인정됐다”고 말했다.

    Comments list

    There are no registered comments.